'bob'에 해당되는 글 2건

KITRI 13기 모의해킹과정(2016.08.08 ~ 2016.12.29)

* Twodragon



KITRI 13기 모의해킹 과정(2016.08.08 ~ 2016.12.29)

 

그동안 쓰지 않았던 일상 이야기를 쓰려고 한다. 2016년 4월 21일 공군 정보보호병 병장 만기 전역 후에 4월~ 5월에는 해외여행으로 바쁘게 다니고, 6월에는 아르바이트(상가 분양, 영업, 반도유 테라스)와 같이 BoB(Best of the Best)를 준비하면서 자기소개서의 초본과 면접을 준비하는 과정이 있었지만 면접에서 탈락을 하였으며, 정신을 빠르게 차리면서 6~7월에 KITRI 내에 있는 취업성공 패키지와 연동하여 모의해킹 과정을 듣게 되었다.

 

8월에는 여러 사람들과 만나고 취업준비생으로써 초조한 마음도 많이 들었고, 자취비용과 취직에 대한 강박관념에 사로 잡혀 매일 늦게까지 남아서 다른 잡일을 하여도 항상 8시까지 남았는데 그때까지 복습은 하는 날이 많진 않았지만, 취직과 영어공부에 초점을 많이 두었던 것 같다. 

 

10월에는 대기업 공채가 많이 나왔고, 자기소개서, 지원서를 30곳이상 지원하였지만 NHN 서류합격 이외에 별다른 연락이 없었다. 이때 당시에 몸과 마음이 많이 지쳤고, 취업 시장을 탓하기도 하고 내가 열심히 한 것을 몰라주는 것, 취직을 꼭 해야겠다는 결심 등 이 나에게는 너무 힘들었고 취준생이 정말 만만치 않은 거구나 라고 많이 느끼고 피곤했다.

그렇게 되어 조금 더 나에게 빛이 보이는 길로 가는게 맞는 걸까? 아니면 당장 월급을 받아 생활하는 것이 중요한 것인가? 많은 고민을 하였고, 여러 IT 현업자와 외국어 교류회 등 다양한 모임들을 통해서 얻은 것은 좀 더 넓게 바라보고 크게 생각하면 되겠다 라는 마음을 가졌고,  그렇게 하여 대학원 진학을 선택하게 되었다.

 

10월 말 ~ 11월에는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일반대학원 컴퓨터공학과 컨택 진행으로 박종혁 교수님을 만나게 되었고, 무언가 나에게 좋은 기회이자 또 다른 길에 생길 거라는 믿음 하나로 입학을 결심하였다.

 

12월에는 컨택과 면접합격 통보를 통해 안정적인 마음으로 교육을 들었지만 대학원에 대한 불안과 많이 부족하기에 영어와 여러 준비를 꾸준히 하였고, 많은 고민 끝에 모든 지원금과 등록금을 감당하고 내가 선택한 길이라 더욱 열심히 준비하였던 것 같다. 

 


 

 

KITRI 13기 모의해킹 합격 자소서를 올려두었습니다.

KITRI 침해대응 및 모의해킹 반은 둘 다 자기소개서 내용은 비슷합니다.

 

KITRI 모의해킹 13기 합격 자기소개서(With BOB 자소서

 

KITRI 모의해킹 13기 합격 자기소개서(With BOB 자소서) 자기소개서

KITRI 모의해킹 13기 합격 자기소개서(With BOB 자소서), 전체적으로 모의해킹13기과정의 내용과 목표 , 성장배경, 지원동기 등.. 중요한 부분을 적어 합격을 하여 교육을 받고 있는 교육생입니다.

www.happycampus.com

 

지원동기

지속적인 KITRI 프로그램 관찰과 변화 KISA 연합원들(청소년 IT 연합 동아리) 회의를 했을 때 보안 분야의 학생에게 정말 좋은 교육이라고 이야기를 많이 들었고... 

 


 

 

tjdu11 2017.08.01 22:07 URL EDIT REPLY
안녕하세요 이번에 정보보안과정 지원하는데 서류 합격후 면접때 어떤 질문하는지 알수 있을까요??
당장 내일인데.. 그냥 인성면접정도 준비했는데 기술면접도 보고 시작 전에 간단한 테스트도 거친다고 해서요ㅠㅠㅠ
어떤걸 준비해가면 좋은지 어떤 질문 받으셨는지 가능하시면 답변 부탁드립니다!감사합니다.
BlogIcon Twodragon | 2017.08.03 14:15 신고 URL EDIT
안녕하세요 당장 내일이신데 제가 답변이 늦었습니다. 간단한 테스트는 기초 상식(네트워크 7계층, 피싱과 파싱 등)을 물어보며 대부분 자기소개서 내용을 토대로 면접이 진행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보안양성리더프로그램 2기 특별강연회

* IT



보안양성리더프로그램 2기 특별강연회                                                    kitri 게임보안특강



요번에 BOB(best of the best) 에서 하는 특별강연 강의를 들으러 갔다.

강남역 1번과 2번출구 근처에 있는 건물(미림타워)이었다. 그리고 안에는 kitri 의 bob장소라서 더욱 좋았던 것 같다.

실습실(보안 장비 등..)도 있던 것 같고, 다른 보안교육보다는 훨씬 대단하고 좋은 곳이라고 느껴졌다.

왜냐하면 그 정도의 지원 또한 없고 좋은 강의 등.. 여러가지 측면으로 많은 지원을 해주는 것 같다.

 

그리고 확실히 특강장소에서는 대단하신 분들이 많았다. 

POC 분들과 BOB분들, 연구원님, 해커스쿨에서 뵜던 분들 등.. 친한 사람없어 조금 어색했던 것 같다.


지금 내가 대학생이 아니라 처음에 BOB 지원에 망설였고, 기술적인 부분이나 여러가지 측면으로 부족하여 그러다가 이렇게 2기까지 놓쳤던 것 같다. 이제 곧 군대를 가지만, 군대 내에서도 이러한 좋은 특강을 보고 싶기도 하다.

아니면 군대사람들에게 좋은 강연을 들려주는 것이 있거나 또는 보안전문가 양성에 국가가 힘써주면 모든 지 다 참여하고 싶다. 내가 잘하지 못하더라도 참여를 하게 되면 얻어가는 것과 경험이 되는 것 같다.





시작은 거의 2시 20분쯤 한 것 같고, BOB 사업은 알고 있던 부분 그대로였고, 국가에서도 보안 인력 양성에 많은 투자를 하고 있다는 것을 느꼈다.

그리고 1기분 한명이 해커스쿨 스태프 멤버로 활동하신 분이었고, 대단하다라는 것은 많이 알려져서 배울 점이 많다.

안드로이드 캔디팡의 하트(?) 1개가 사라지지 않는 해킹을 하여 신기하면서도 gdbSSL 에 대한 부분을 더욱 알아야 겠다고 느꼈다. 

연구원 분께서는 정말 많은 기술들을 설명해 주셨다. 이해 할 수 있는 부분이 많았더라면 더욱 흥미롭게 궁금해서 질문도 하려고 했지만.. 나의 한계는 여기까지인가 보오..


DirectX 후킹,dll injection,변조,cheat engine 등.. 여러 기술들을 보여주셨다.

BOB 친구한테 물어보니 BOB는 어려운 이런 강의 듣는다고.. .... 

BOB하는 친구들이 왜 멘탈붕괴를 많이 하는지 이해가 되기도 하다.


보안을 하면서 게임보안이 상위단계라고 한다. 아마 금융보안도 마찬가지라고 생각한다..

특강을 들으면서 재밌게 설명해주셔서 지루하지는 않았고, 강의를 많이 해본 사람들이라 그런지 중간중간에 동영상을 넣어 지루함을 달래주는 부분으로 좋은 발표였던 것 같다. 

'나도 언젠간 저기 앞에 설 수 있을 것이다.' 라는 마음으로 공부하고 노력해야겠다.

2014.01.29 00:59 URL EDIT REPLY
비밀댓글입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